메뉴 건너뛰기

logo


강말희
- 충남 아산 출생
- 1986년 도미
- 제3회 애틀랜타문학상 대상 수상

고요속을 지나는 삶

2020.02.11 03:22

강이슬 조회 수:34

고요속을 지나는 삶 ~ 강말희

 

그대는 고요속에 홀로 왔으며

긴 적막속을 지나갈 것입니다

고독의 잔을 예비하십시오

삶이 쓰고 단 포도주로 채워지거든

두 손으로 그대의 잔을 감싸 쥐십시오

 

바위와 같이 찬 고독이

그대의 가슴에 웅크리고 있다해도

잔잔한 물결 속에 품으십시오

외로움이 분수처럼 솟는다 해도

수면처럼 가만히 떠 있으십시오

 

그대의 환희가 바닥을 드러내어

영혼이 빈 항아리처럼 어두울지라도

쉼 없이 생명을 길어 부으십시오

그리고 또 하루의 잔칫상에서

기쁨의 잔도 슬픔의 잔도 기꺼이 드십시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고요속을 지나는 삶 [4] 강이슬 2020.02.11 34
24 빈 계절을 지나며 [3] 강이슬 2020.01.26 43
23 낙엽비 [1] 강이슬 2019.12.08 24
22 가을 사랑 [2] 강이슬 2019.11.22 17
21 가을, 그 의미와 사유 강이슬 2019.11.05 19
20 새와 둥지 [2] 강이슬 2019.10.23 25
19 가을이여 어서 오라 ! [4] 강이슬 2019.10.04 28
18 가을을 탄다 [4] 강이슬 2019.09.20 27
17 9월의 기도 [2] 강이슬 2019.09.07 28
16 여름 장대비 강이슬 2019.08.15 21
15 팔월이 오는 소리 [4] 강이슬 2019.08.01 26
14 그 바다로 가자 [6] 강이슬 2019.07.18 39
13 칠월이 띄우는 푸른엽서 [6] 강이슬 2019.07.03 40
12 초여름 단상 [1] 강이슬 2019.06.22 35
11 유월의 시 [4] 강이슬 2019.06.02 39
10 오월 숲의 아침 [4] 강이슬 2019.05.12 33
9 사월과 오월 [2] 강이슬 2019.05.04 26
8 거룩하다 부활이여 ! 강이슬 2019.04.21 21
7 4월의 시 강이슬 2019.04.07 27
6 봄날의 꿈 (春夢) 강이슬 2019.03.02 25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