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박홍자
- 시인
- 원주여자고등학교 졸업, 중앙대학교 법학과 졸업
- 2000년 도미, 해외문학 신인상 수상
- 시집 〈거기 그렇게〉〈손끝에 닿을 그리움 그 하나로〉출간
- 서간집 <시간의 태엽> 출간
- 미주한인재단 애틀랜타 지회장, 윤동주문학사상 선양회 애틀랜타 회장 역임
- 애틀랜타 문학회 전 회장, 재미시인협회 회원

구속에서 벗어나

2020.12.21 02:18

Jackie 조회 수:30



            구속에서 벗어나


                       글 /裕堂


           한번 남은 고개의 능선을 저기 앞두고

           지금이라는 시간을 어이 보내랴

           세월의 흐름 따라 기척없이 가버린 날

           늘 그런 나날이 였던 몇고개의 능선이

           이젠 눈 앞을 가린다  벗어 날 수없는

           기억 속의  흐름은 가슴에 온 몸을 몹시도

           닥달 하며 끝없이 보채고 법석이다

           방구석에서 끝간데 없는 세월을 이렇게

           허비 하고 있을 줄이야 

           나를 탓하지 말고 이상한 세월을 원망 해라

           신기한 자기 합리화의 길목이라 

           마음이 편해 진다

           아풀사 이렇게 놓쳐 버린 생각의 시간을

           새삼 노려 보는 것도 센스 있는 자아가 아닌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7 그래 Jackie 2021.01.29 5
126 그래 Jackie 2021.01.29 9
125 독 사진 Jackie 2021.01.05 17
124 [4] Jackie 2021.01.01 30
123 판사와 아들에 규합의 결과를 항소 한다 [3] Jackie 2021.01.01 23
122 어느기억 [4] Jackie 2020.12.23 58
» 구속에서 벗어나 [3] Jackie 2020.12.21 30
120 늘 오가는 일상 처럼 Jackie 2020.11.02 29
119 무제 [1] Jackie 2019.05.21 37
118 유채꽃 밭 Jackie 2019.05.21 33
117 壽命歌 Jackie 2019.03.19 19
116 소녀야 Jackie 2019.03.06 25
115 친구 Jackie 2019.02.14 30
114 호흡 [2] Jackie 2019.02.14 31
113 건너마을 Jackie 2018.10.27 24
112 빈자리 Jackie 2018.10.25 38
111 그 곳에는 Jackie 2018.10.18 20
110 뭘 아느냐 Jackie 2018.09.29 19
109 세월의 산맥 Jackie 2018.09.21 27
108 떠돌이 별 Jackie 2018.09.08 24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