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홍자
- 시인
- 원주여자고등학교 졸업, 중앙대학교 법학과 졸업
- 2000년 도미, 해외문학 신인상 수상
- 시집 〈거기 그렇게〉〈손끝에 닿을 그리움 그 하나로〉출간
- 서간집 <시간의 태엽> 출간
- 미주한인재단 애틀랜타 지회장, 윤동주문학사상 선양회 애틀랜타 회장 역임
- 애틀랜타 문학회 전 회장, 재미시인협회 회원

소망

Jackie2022.06.30 19:29조회 수 19댓글 1

    • 글자 크기

    소   망


          유당/박홍자


하얀 구름속

저곳에 천사 있으리

그 고운 볼에 간절한 시늉의 살 비비고

내 온몸 맡끼고 아주 편안한 꿈

한순간 만이라도 머무르고 싶다

고요와 잔잔함

평화와 안식의

보이지 않는 그 나락으로

끝없이 떨어지며

무아의 눈동자 안에 숨겨논 사랑을

헤치고 헤쳐

새처럼 한 나래짓

무한을 날으고 싶다.

         

    • 글자 크기
망 각 바람

댓글 달기

댓글 1
  • 유당 언니, 이즈음 그리움에 너무 집착하시는거 아닐까요?

    물론 외로움이 짙어져서 그러하시겠지만 서도요


    요즈음 하시는 봉사활동에 대한 소재에서의 번뜩이는 어떤것이 나올법 해서요

    막내가 너무 까불어 대는거라고 꿀밤 한대 주셔도    헤헤 얻어맞을께요(꾸 뻑)  !!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35 바람의 노래4 2022.09.28 22
234 아프다4 2022.08.29 23
233 먼 동3 2022.08.11 11
232 홀 로4 2022.08.11 19
231 1 2022.08.11 7
230 먼길4 2022.08.04 17
229 침대야!7 2022.07.21 43
228 2 2022.07.11 22
227 너는1 2022.07.11 13
226 한없이1 2022.07.11 12
225 세월 말이요1 2022.07.07 16
224 그런 모습3 2022.07.07 11
223 이야기 동무4 2022.07.06 19
222 둥 지3 2022.07.06 8
221 포 옹2 2022.07.05 11
220 망 각1 2022.07.05 5
소망1 2022.06.30 19
218 바람5 2022.06.26 21
217 봉오리4 2022.06.25 12
216 나의 사랑만은 변함이 없어4 2022.06.25 12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2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