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안신영
- 1974년 도미
- 계간 문예운동 신인상 수상
- 재미 시인협회 회원
- 애틀랜타 문학회 전 회장

낙엽 쌓인 숲속 길.

2020.12.01 14:51

ChoonKwon 조회 수:26

낙엽 쌓인 숲속 길.

                                        안신영.

가을이 깊어 갑니다

수북히 낙엽이 쌓인 숲속 길을

둘이서 걸어 갑니다.


앞에 가는 사람

뒤 따를는 나


인적이 없는 숲속 길

발 밑에서 부서지는

낙엽 소리 뿐

아무 소리없는 고요의 세계


바람이 쓸고 간 자리엔

다람쥐를 위한 도토리가

소복히 흩어저 있고


산책을 나온듯 한

사슴 가족이

우리를 지켜 봅니다


이제 곧 겨울의 침묵 속으로

더욱더 깊은 잠에 빠질 숲속 길

가뿐숨 몰아 쉬며

나만의 이야기를 

낙엽과 함께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1 회복 new ChoonKwon 2021.01.23 7
» 낙엽 쌓인 숲속 길. [1] ChoonKwon 2020.12.01 26
119 시월의 한 낮 [5] ChoonKwon 2020.10.11 42
118 비에 젖은 낙엽 [1] ChoonKwon 2020.09.13 20
117 오가는 계절 [1] ChoonKwon 2020.08.30 15
116 호박 꽃 [1] ChoonKwon 2020.08.16 23
115 나의 집 ChoonKwon 2020.07.21 16
114 생일 선물 ChoonKwon 2020.07.21 14
113 떠나는 오월 [1] ChoonKwon 2020.05.28 16
112 엄마 닮은 얼굴 ChoonKwon 2020.05.28 8
111 나의 일상 [3] ChoonKwon 2020.04.20 25
110 나의 슬픈 날 [3] ChoonKwon 2020.04.12 32
109 삼월의 숨결 ChoonKwon 2020.03.24 41
108 2월을 보내면서 ChoonKwon 2020.03.01 15
107 발렌타인 데이 여행 [3] ChoonKwon 2020.03.01 25
106 2월의 함박눈 [2] ChoonKwon 2020.02.09 20
105 수선화 [1] ChoonKwon 2020.02.05 12
104 울고있는 겨울하늘 [3] ChoonKwon 2020.02.05 24
103 아름다움을 만드는 사람들 [1] ChoonKwon 2019.12.26 17
102 친구 [1] ChoonKwon 2019.12.08 18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