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강화식 Sharon Kwon
필명 : 연선(康 娟 仙) 서울출생
1985년 미국 L.A이민. 2017년 죠지아주 애틀랜타로 이주
*2007년 (신춘문예) 미주 중앙일보 중앙신인 문학상 ‘당선’ - 시
*제 3회 해외풀꽃 시인상 (공주, 풀꽃문학관)
*문학세계 신인상 – 수필, *한국 미래문학 신인 작품상 - 시
*재미시인협회, 미주한국문인협회, 고원기념사업회 – 이사, 글마루 동인
*애틀랜타 문학회 부회장
*애틀랜타 연합 장로교회 부설 행복대학 문예창작반(글여울) 강사
*한국어 교사 12년 역임 - 한국어능력시험TOPIK (남가주 한국학교, 웨스트힐스 한국학교)
*시집 - 텔로미어(꿈 꾸는 시앓이) *공동시집 - 물 건너에도 시인이 있었네.
*미주문학, 외지, 문학세계, 애틀랜타 시문학 – 계간과 년간으로 작품 발표
* 인터넷 신문 : 시인뉴스 포엠 – 계간별 작품 발표
*E-Mail : hwashik219@gmail.com Tel : 818-427-294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 봄의 경련 (3월의 시) [2] 강화식 2021.03.30 190
53 연작시 - 3 제 3의 공간 [4] 강화식 2021.02.15 127
52 연작시 - 2 Poison [4] 강화식 2021.02.15 132
51 연작시 - 1 끝나지 않은 연극 [2] 강화식 2021.02.15 123
50 하얀 시그널 (2월의 시) 강화식 2021.02.04 152
49 새해 첫날이 오면 (1월의 시 ) 2021 신축년 [2] 강화식 2021.01.10 218
48 2021 전북 도민일보 신춘문예 당선작 "초배지" [3] 강화식 2021.01.04 242
47 12월의 물끄러미(COVID 19) {12월(매듭달)의 시} [6] 강화식 2020.12.18 294
46 11월의 그림자 (변명을 위한 편법) {11월(마름달)의 시} [3] 강화식 2020.11.28 302
45 아침 햇살이 다시 스며든 성전 [6] 강화식 2020.11.24 326
44 시인이 2020년 노벨문학상 수상 [3] 강화식 2020.10.10 404
43 외 할머니와 식혜(추석 전야) {하늘연달(10월)의 시} [3] 강화식 2020.10.07 380
42 용늪의 비밀 (9월의 2번 째 시) [4] 강화식 2020.09.12 393
41 9월의 반란 {열매달(9월) 의 시} [3] 강화식 2020.09.07 390
40 꿈 속의 8월 (능소화의 비밀) [6] 강화식 2020.08.30 396
39 엄마의 섬 ? [8] 강화식 2020.08.23 419
38 8월을 기웃거리는 기억들 {타오름 달(8월)의 시} [3] 강화식 2020.08.13 400
37 7월의 아픈 뜰 {견우 직녀 달(7월)의 시} [1] 강화식 2020.07.22 432
36 8분 46초(George Floyd) [1] 강화식 2020.07.16 424
35 6월의 우박 [1] 강화식 2020.06.30 437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