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조동안
- 애틀랜타 문학회 회장

할아버지

2021.11.20 18:01

아이얼굴 조회 수:36

할아버지

                      조동안
  
톡 토닥 토닥토닥
톡 토닥  토닥토닥
어머니의 다딤질 소리 들리더니
풀 잘 먹인 이부자리 호청에
할아버지와 함께 누운 자리
까칠한 수염에 뭍어 나는 할아버지 냄새에
부드럽고 매끈한 감촉에 빠지며
긴 꿈의 자리로 숨어든다
그 높은 낭떠러지에서
떨어져도 떨어져도
끝없이 떨어지는 꿈에서
잠시 활홀한 순간 느끼는 불쾌감
하얀 캔버스에 잘 그려진 작은 지도
엄마의 눈총 피해 할아버지 뒤에 숨으니
'이제 겨우 제주도 하나 그렸구나
우리나라 지도에 세계지도까지
그리려면 아직 멀었구나
혼내지말고 내둬라 아가야'
든든했던 우리 할아버지
조금만 기다리세요.
저도 제 손자에게
작은 꿈 하나 심어주고
할아버지 찾아 뵐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3 혼자 사는 연습 [3] update 아이얼굴 2021.11.26 10
152 저 녁 [1] 아이얼굴 2021.11.23 14
151 점 심 [1] 아이얼굴 2021.11.23 12
150 아 침 [1] 아이얼굴 2021.11.23 13
149 12월에 오는 사랑 [3] 아이얼굴 2021.11.22 18
148 컴퓨터를 정리하며 [2] 아이얼굴 2021.11.21 22
147 사람을 기다리며 [1] 아이얼굴 2021.11.20 26
» 할아버지 [8] 아이얼굴 2021.11.20 36
145 같은 삶 다른 느낌 [3] 아이얼굴 2021.11.20 22
144 퍼즐 [1] 아이얼굴 2021.11.20 12
143 시계바늘 [4] 아이얼굴 2021.07.17 58
142 유리식탁 [1] 아이얼굴 2021.07.14 30
141 아이얼굴 2021.07.14 16
140 복제 아이얼굴 2021.07.14 13
139 2월의 첫날 아이얼굴 2021.07.14 7
138 겨울이 간다는 건 아이얼굴 2021.07.14 8
137 아이얼굴 2021.07.14 7
136 아버지! 안녕히 가세요 아이얼굴 2021.07.14 15
135 동백꽃이 떨어질 때 아이얼굴 2021.07.14 13
134 언제나 한가운데에서 [1] 아이얼굴 2021.05.01 26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