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조동안
- 애틀랜타 문학회 회장

미국에서 땡스기빙 지내기

2021.11.27 17:05

아이얼굴 조회 수:35

미국에서 땡스기빙 지내기


                            조동안


어딘지  낯설다
문화를 갈아타고
분위기 맞추어 가지만
서투른 생활에
고정된 습관때문에
적응하기 어려운
나머지 삶과 문화
아내도 나와 같은지
어설픈 미국명절 연휴에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집안에서 뒹굴다가
무작정 강아지 데리고
동네 공원에 가보니
그렇게 많았던 사람들이
보이지 않았다
하~ 하난 찾았네
명절연휴때 텅빈 고국의 길거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8 폭풍이 지나는중이었어도 [2] 아이얼굴 2022.07.15 38
167 산 오징어 [1] 아이얼굴 2022.07.07 15
166 가족 [1] 아이얼굴 2022.07.07 22
165 엄마 [3] 아이얼굴 2022.05.09 26
164 산불 [3] 아이얼굴 2022.03.06 30
163 아! 우크라이나 [5] 아이얼굴 2022.02.28 54
162 이름 [5] 아이얼굴 2022.02.24 37
161 [2] 아이얼굴 2022.02.23 28
160 행복한 아내 [7] 아이얼굴 2022.02.19 49
159 녹내장 [13] 아이얼굴 2022.02.15 54
158 금요일 아침 [4] 아이얼굴 2022.01.07 38
157 하얀눈 검은눈 [12] 아이얼굴 2022.01.07 46
156 살아 있을 때까지 [7] 아이얼굴 2022.01.04 24
155 편식 또는 과식 [4] 아이얼굴 2021.12.26 24
» 미국에서 땡스기빙 지내기 [3] 아이얼굴 2021.11.27 35
153 혼자 사는 연습 [4] 아이얼굴 2021.11.26 52
152 저 녁 [1] 아이얼굴 2021.11.23 35
151 점 심 아이얼굴 2021.11.23 32
150 아 침 [1] 아이얼굴 2021.11.23 29
149 12월에 오는 사랑 [3] 아이얼굴 2021.11.22 45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