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박홍자
- 시인
- 원주여자고등학교 졸업, 중앙대학교 법학과 졸업
- 2000년 도미, 해외문학 신인상 수상
- 시집 〈거기 그렇게〉〈손끝에 닿을 그리움 그 하나로〉출간
- 서간집 <시간의 태엽> 출간
- 미주한인재단 애틀랜타 지회장, 윤동주문학사상 선양회 애틀랜타 회장 역임
- 애틀랜타 문학회 전 회장, 재미시인협회 회원

나의 사랑만은 변함이 없어

2022.06.25 05:30

Jackie 조회 수:10

  나의 사랑만은 변함이 없어


                유당/박홍자


귓가를 스친다

여운이 끝도 없이----멍하니

아무것도 이제는

더 이상의

생각이 싫다

그대로 

자리에 누워

너의 모습 만을

상기 하는 것 뿐이다

내가 살아 가는

동안에

이보다 더 값진

언어가 또 있을까

절대라는 아니 영원히라는----

마음을 다칠세라

트집을 늘어 놓으면

달래듯 설득으로

배려 한다

너는

늙지도 마라

오래도록 곱고 고운

젊음을 간직 해라

내가 대신 늙으리

너를

향한 내마음은

변함이 없어

영원히 영원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0 먼길 [3] Jackie 2022.08.04 14
229 침대야! [6] Jackie 2022.07.21 36
228 [2] Jackie 2022.07.11 18
227 너는 [1] Jackie 2022.07.11 11
226 한없이 [1] Jackie 2022.07.11 11
225 세월 말이요 [1] Jackie 2022.07.08 15
224 그 모습 [3] Jackie 2022.07.08 9
223 이야기 동무 [3] Jackie 2022.07.06 16
222 둥 지 [3] Jackie 2022.07.06 7
221 포 옹 [2] Jackie 2022.07.06 9
220 망 각 [1] Jackie 2022.07.06 3
219 소망 [1] Jackie 2022.07.01 15
218 바람 [5] Jackie 2022.06.27 19
217 봉오리 [4] Jackie 2022.06.26 9
» 나의 사랑만은 변함이 없어 [3] Jackie 2022.06.25 10
215 가는 세월 [1] Jackie 2022.06.24 11
214 [2] Jackie 2022.06.23 8
213 세월의 산맥 [4] Jackie 2022.06.22 13
212 헛 수고 [3] Jackie 2022.06.22 9
211 Hope (소망) [2] Jackie 2022.06.21 20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