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한기
- 대한민국 국가유공자
- 보국훈장 삼일장
- 대통령 표창
- 국무총리 표창
- 국방부장관 표창
- 시인
- 계간 미주문학 신인상
- 미주한국문인협회 회원
- 애틀랜타문학회 회원

비탄가(悲歎歌)

이한기2023.05.16 10:24조회 수 542댓글 0

    • 글자 크기

         비탄가(悲歎歌) 

                              淸風軒      

                                      

 

그 아비에 그 아들

그 어미에 그 딸

그 아재비에 그 조카

그 나물에 그 밥

그 꼴에 그 꼴값

 

왜들 이러시는지!

알다가도 모를듯

참으로 묘(妙)하다

요지경(瑤池鏡)이다

그 때 그 곳엔

꿈이 있었는데---

 

뜨거운 피(血)는 식어가고

단단한 살점은 짓무르는데 ---

 

신선(神仙) 놀음에

도끼자루 썩는 줄

아는지 모르는지

뿌린대로 거둔다는데

 

육십여 년 전

그 날 그 곳의 피(血)는

뜨겁게 끓고 있었는데---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지

참으로 가슴이 답답하다

앞으로 어떻게 될 것인지

참으로 머리가 아프다

 

새 하늘과 새 땅은

어느 때나 열릴런지---

 

 

 

    • 글자 크기
빈대떡 타령 하늘나라(天國)

댓글 달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7 나그네도 울어 예리 2023.09.14 258
6 막사발(沙鉢) 2023.09.13 398
5 오행의 상생과 할아버지 2023.07.07 828
4 죽치고 있어야지! 2023.07.01 381
3 빈대떡 타령 2023.05.21 494
비탄가(悲歎歌) 2023.05.16 542
1 하늘나라(天國) 2023.04.09 1160
이전 1 ... 5 6 7 8 9 10 11 12 13 14 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