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권명오
- 칼럼니스트, 수필가, 시인
- 애틀랜타 한국학교 이사장, 애틀랜타 연극협회 초대회장 역임
- 권명오 칼럼집 (Q형 1,2집) 발간
- 애틀랜타 문학회 회원
- 미주한인의 날 자랑스런 한인상, 국제문화예술상, 외교통상부 장관상, 신문예 수필 신인상 수상

추억의 코스모스.

RichardKwon2023.08.02 17:58조회 수 12댓글 1

    • 글자 크기

추억의 코스모스.

                            지천 ( 支泉 ) 권명오.

바람따라 

코스모스 만발하니

그리운 조국 산천

지난날 떠 오른다.

 

낚싯대 챙겨

북한 강 가는 길

신나게 달렸던

코스모스 경춘 가도

 

고기 못 잡아도

춘천 막국수에

장떡 곁드려

걸직한 막걸리

 

부어라 마셔라

기고 만장 했던

얼굴 얼굴들

 

조지아에 핀

코스모스 행렬에

연 연이 생생하게

떠오른다

    • 글자 크기
귀향 옹야 옹야

댓글 달기

댓글 1
  • 한국에는 시골길에 유난히

    코스모스가 많았습니다.

    자전가타고 통학한 중학교 이십리길이

    정말 아름답게 가꿔진 끝없이 이어졌던

    코스모스길이 그립습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91 귀향 2023.10.29 2
추억의 코스모스.1 2023.08.02 12
189 옹야 옹야 2023.07.09 8
188 6월의 길목 2023.06.15 8
187 친구의 마지막 카톡 2023.05.08 15
186 봄의 찬가 2023.03.11 8
185 3.1 절 104 주년 2023.02.12 8
184 타향이 된 고향. 2023.01.31 19
183 알 길없는 심성 2023.01.13 48
182 망년의 언덕 2022.12.24 21
181 내일을 향해 2022.11.01 20
180 유구 무언 2022.10.15 9
179 선생2 2022.10.03 19
178 세월2 2022.10.03 13
177 낙원1 2022.09.16 17
176 생과 사1 2022.09.11 34
175 나무와 숲2 2022.08.10 21
174 알 길 없는 미래2 2022.08.02 17
173 사람 마음1 2022.08.02 11
172 호박꽃3 2022.08.02 18
첨부 (0)